15년만의 강추위...
제설작업 하면서
오랜만에
가족들과 함께
눈사람을 만들어 봤어요

춥지만...
가족과 함께 해서
따뜻한 시간이었네요
^^
Posted by 오뚝이처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슬별 2016.01.24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잘 만드셨네요 ^^ 유쾌하고 스마일한 눈사람인 것 같아요..^^

  2. ideuko 2016.01.25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설작업한 눈사람이네요~~!ㅋ
    강추위에 힘드셨을텐데 가족이랑 즐겁게 보내셨네요^^

  3. mer3350 2016.01.27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보기만 해도 유쾌합니다^0^

 

겨울이 되면 감기예방에 좋은 생강차를 많이 먹습니다.
생강에 대추를 넣어 차로 마시기도 합니다.

하지만 생강을 쪄서 먹었을때 효능이
더 좋다고 합니다.
(인삼을 쪄서 홍삼으로 먹으면
효능이 더 좋은 것과 같음)

생강을 찌는 과정에서
생강 속 쇼가올 성분이 10배 증가하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합니다.

생강 속 쇼가올과 진저롤 성분이
콜레스테롤을 억제해주고
혈액을 맑게 해주며 고혈압이나
동맥경화를 예방해주고 몸속을 데우는 역할을 해주어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활성 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 효과도 우수하고 항암효과도
뛰어나다고 합니다.

찐 생강은 특히
통증이 심한 사람에데도 좋습니다.

쇼가올 성분은 항염증과 진통효과가 있어
관절염에 효과가 크다고 합니다.

그런데 그냥 말린 생강은 쇼가올 성분이
거의 없으며 찌는 과정에서 쇼가올 성분이 증가한다고 합니다.

통증이 있으신 분에게도 효과가 좋네요^^

 

Posted by 오뚝이처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슬별 2016.01.16 23: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에 생강차 정말 좋죠~~^^ 그런데 찐 생강은 그 효과가 10배나 더 좋다고 하니 찐 생강을 한 번 먹어봐야겠는데요..^^

  2. mer3350 2016.01.18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이어트에도 도움된다는 말에
    눈이 커지네요 ㅎㅎㅎ

  3. 지구별이야기 2016.01.18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강을 쪄서 먹는다는건 처음 들었어요~~~ 아주 가끔 생강차 먹긴 하는데 건강을 위해서 시도를 한번 해봐야겠네용

  4. 사탕별 2016.01.22 0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강이 감기에도 좋은데 통증에도 좋다니
    자주 해먹어봐야겠어요~

  5. ideuko 2016.01.25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겨울에 더 생각나는 생강이네요^^
    마침 집에 있던데 시도해 보고 싶네요~

모든 인류가 생명을 소중하게 여기며

영생을 소망하고 있습니다.

영생의 약속이 있는 장소가 하나님의 교회입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의 교회에는 생명수를 주시는 어머니하나님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물은 생명체에 있어서 가장 소중한 것이다. 우리 인체는 70%가 물로 구성되어 있다. 그 물의 1~2%만 부족해도 심한 갈증을 느끼며 12%가 부족하면 생명을 잃을 수도 있다. 그러니 물을 두고 생명 그 자체라 말해도 과언은 아니다. 이는 우리 영혼에도 적용되는 진리다. 영혼의 생명인 영생도 생명수가 있어야 유지될 수 있다. 하나님께서 주시는 생명수가 없다면 우리 영혼도 심한 갈증으로 죽을 수밖에 없다. 그렇다면 우리 영혼의 생명수란 무엇을 말하는 것일까.


주 여호와께서 가라사대 보라 날이 이를지라 내가 기근을 땅에 보내리니 양식이 없어 주림이 아니며 물이 없어 갈함이 아니요 여호와의 말씀을 듣지 못한 기갈이라 사람이 이 바다에서 저 바다까지, 북에서 동까지 비틀거리며 여호와의 말씀을 구하려고 달려 왕래하되 얻지 못하리니 그날에 아름다운 처녀와 젊은 남자가 다 갈하여 피곤하리라 (아모스 8:11~13)


우리 영혼에 필요한 생명수는 다름 아닌 하나님의 말씀이다. 아모스 선지자는 이 시대가 하나님의 진리인 생명수를 구하지만 얻을 수 없어 영혼이 심한 갈증을 느끼고 있음을 예언하고 있다. 과연 생명수는 어디에서 받을 수 있을까. 우리가 살고 있는 오늘날 생명수를 주시는 주체가 누구인지 요한은 계시록에서 이렇게 기록하고 있다.


성령과 신부가 말씀하시기를 오라 하시는도다 듣는 자도 오라 할 것이요 목마른 자도 올 것이요 또 원하는 자는 값없이 생명수를 받으라 하시더라 (요한계시록 22:17)


요한은 지중해 연안에 있는 밧모섬이라는 곳에서 계시를 받았다. 천사가 모여준 미래에 대한 일들 속에서 그는 성령과 신부가 생명수를 받으라고 외치는 모습을 보았다. 여기에 등장하는 성령과 신부는 누구일까. 성령은 성삼위일체 하나님 가운데 한 분이시다. 생명수는 오직 하나님만이 주실 수 있기에 이 시대 성령께서 오셔서 생명수를 주시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이치라 하겠다.


내게 말씀하시되 이루었도다 나는 알파와 오메가요 처음과 나중이라 내가 생명수 샘물로 목마른 자에게 값없이 주리니 이기는 자는 이것들을 유업으로 얻으리라 나는 저의 하나님이 되고 그는 내 아들이 되리라 (요한계시록 21:7~8)


그렇다면 성령 하나님 옆에서 함께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는 어떤 존재일까. 생명수를 베푸시는 주체를 알지 못하고서는 생명수를 받을 수 없기에 ‘신부’에 대한 문제만큼은 정확히 짚고 넘어가야 한다. 사도 요한도 이 부분에 대해 자세히 기록하고 있다.


일곱 대접을 가지고 마지막 일곱 재앙을 담은 일곱 천사 중 하나가 나아와서 내게 말하여 가로되 이리 오라 내가 신부 곧 어린양의 아내를 네게 보이리라 하고 성령으로 나를 데리고 크고 높은 산으로 올라가 하나님께로부터 하늘에서 내려오는 거룩한 성 예루살렘을 보이니 (요한계시록 21:9~10)


요한은 신부가 하늘에서 내려오는 거룩한 성 ‘예루살렘’이라고 했다. 이는 이스라엘에 남아 있는 낡은 성벽을 뜻하는 것이 아니다. 과연 생명수를 주시는 신부인 예루살렘은 누구인가?


오직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자니 곧 우리 어머니라 (갈라디아서 4:26)


그렇다. 생명수를 주시는 성령과 신부는 곧 아버지 하나님과 어머니 하나님이시다. 성령 혼자만이 아닌 성령과 신부께서 함께 생명수를 주신다는 것은 이 시대 영혼의 생명을 유지하기 위한 생명수를 받기 위해 하늘 아버지와 더불어 하늘 어머니를 믿어야 함을 뜻한다. 이와 함께 구약시대 많은 선지자들도 예루살렘인 하늘 어머니께서 생명수를 주실 것에 대해 예언하고 있다.


그날에 생수가 예루살렘에서 솟아나서 절반은 동해로, 절반은 서해로 흐를 것이라 여름에도 겨울에도 그러하리라 (스가랴 14:8)


실지로 어떤 건물에서 물이 솟아난다면 큰 문제다. 아마도 기초공사부터 다시 해야 할 것이다. 그런데도 스가랴 선지자는 생명수가 예루살렘성에서 솟아나 동서로 흐를 것에 대해 기뻐하고 있다. 이는 실지 성전이 아닌 예루살렘 하늘 어머니로부터 시작된 생명수가 사시사철 쉼없이 흘러 넘칠 것에 대한 예언이다. 이렇게 시작된 생명수는 더욱 그 양이 많아져 동서뿐 아니라 전 세계로 흐를 것을 에스겔 선지자도 예언했다.


그가 나를 데리고 전 문에 이르시니 전의 전면이 동을 향하였는데 그 문지방 밑에서 물이 나와서 동으로 흐르다가 전 우편 제단 남편으로 흘러 내리더라 그가 또 나를 데리고 북문으로 나가서 바깥 길로 말미암아 꺾여 동향한 바깥 문에 이르시기로 본즉 물이 그 우편에서 스미어 나오더라 그 사람이 손에 줄을 잡고 동으로 나아가며 일천 척을 척량한 후에 나로 그 물을 건너게 하시니 물이 발목에 오르더니 다시 일천 척을 척량하고 나로 물을 건너게 하시니 물이 무릎에 오르고 다시 일천 척을 척량하고 나로 물을 건너게 하시니 물이 허리에 오르고 다시 일천 척을 척량하시니 물이 내가 건너지 못할 강이 된지라 그 물이 창일하여 헤엄할 물이요 사람이 능히 건너지 못할 강이더라 (에스겔 47:1~5)


처음에는 발목에 오르던 생명수가 멀리 흘러갈수록 무릎, 허리까지 차 올라 나중에는 도저히 건널 수 없는 강이 되었다. 이는 생명수인 하나님의 말씀이 처음에는 작게 시작됐지만 마침내는 전 세계로 전파되면서 점점 더 왕성하게 이루어질 것을 예언한 것이다. 그 시발점이 바로 예루살렘 하늘 어머니라는 것이 중요하다. 예루살렘에서 시작된 생명수라야 전 세계로 흘러간다. 세상의 다른 유명한 신학자나 성경 연구가가 아닌 오직 하늘 어머니라야 가능한 예언이다.


강 좌우 가에는 각종 먹을 실과나무가 자라서 그 잎이 시들지 아니하며 실과가 끊치지 아니하고 달마다 새 실과를 맺으리니 그 물이 성소로 말미암아 나옴이라 그 실과는 먹을 만하고 그 잎사귀는 약 재료가 되리라 (에스겔 47:12)


예루살렘 하늘 어머니로부터 흘러 넘친 생명수는 결국 강이 되고 그 강 좌우에는 달마다 새 실과를 맺는 생명나무가 자라고 있다. 그 실과는 먹을 만하고 잎사귀는 약재료가 된다는 에스겔 선지자의 예언은 시대를 뛰어넘어 요한계시록으로 이어진다.


또 저가 수정같이 맑은 생명수의 강을 내게 보이니 하나님과 및 어린양의 보좌로부터 나서 길 가운데로 흐르더라 강 좌우에 생명나무가 있어 열두 가지 실과를 맺히되 달마다 그 실과를 맺히고 그 나무 잎사귀들은 만국을 소성하기 위하여 있더라 다시 저주가 없으며 하나님과 그 어린양의 보좌가 그 가운데 있으리니 그의 종들이 그를 섬기며 그의 얼굴을 볼 터이요 그의 이름도 저희 이마에 있으리라 다시 밤이 없겠고 등불과 햇빛이 쓸데없으니 이는 주 하나님이 저희에게 비취심이라 저희가 세세토록 왕노릇하리로다 (요한계시록 22:1~5)


구약시대 선지자들이 예루살렘에서 생명수가 솟아난다고 예언한 반면, 사도 요한은 ‘어린양의 보좌’에서 흘러난다고 기록하고 있다. 하지만 이 예언도 성령의 신부 되신 하늘 어머니께서 생명수를 주신다는 말씀과 일맥상통한다. 이는 ‘어린양의 보좌’가 뜻하는 것이 무엇인지 안다면 쉽게 이해할 수 있다.


그때에 예루살렘이 여호와의 보좌라 일컬음이 되며 (예레미야 3:17)


예레미야 선지자는 하나님의 보좌, 즉 어린양의 보좌가 예루살렘이라고 증거했다. 다시 말해 사도 요한이 기록한 ‘어린양의 보좌’는 ‘하늘 어머니’를 뜻하는 것이다.


에스겔 선지자가 본, 달마다 새 실과를 맺는 생명나무가 있는 생명강이 예루살렘에서 흘러 넘치는 모습은, 어린양의 보좌에서 생명강이 흘러나오는 것을 기록한 요한의 계시와 같다. 이는 성경 전반에 걸쳐 우리 영혼의 생명을 유지하기 위해 꼭 필요한 생명수는 오직 어머니 하나님을 통해 받을 수 있음을 알려주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요한은 예루살렘 하늘 어머니께서 주시는 생명수를 받은 자들만이 하늘나라에서 세세토록 왕노릇하는 모습을 보았다. 누구라도 생명수를 받지 못한다면 영생도, 구원도, 천국도, 천국의 영광과 축복도 얻을 수 없다. 하나님의 말씀이 없어 심한 갈증을 느끼는 이 시대 하늘 어머니께서는 지금 이 시간도 말씀하고 계신다.

“오라! 누구든지 와서 생명수를 받으라.”

출처: 패스티브닷컴(www.pasteve.com)

 

Posted by 오뚝이처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슬별 2016.01.12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 어머니께 나아가야 생명수를 받을 수 있고 영생 얻어 구원받을 수 있습니다. 만물이 어머니로부터 생명을 얻듯 영의 생명은 어머니하나님께서 주십니다.^^

  2. mer3350 2016.01.13 0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습니다^^!
    만물 어디를 봐도 어머니하나님을 깨달아볼수있습니다

  3. 엘라 2016.01.14 2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니께서 주시는 생명수를 받으러 오세요 :-)

  4. ideuko 2016.01.15 00: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 어머니께서 구원의 역사를 이뤄가시는 이 시대!
    어머니께서 주시는 생명수를 받는 성경의 예언의 주인공이 됩시다!

  5. 테리우스 2016.01.16 09: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생명은 어머니를 통해 얻어지죠

  6. 미라클피니시 2016.01.17 0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어머니께서 주시는 생명수를 받아야합니다

  7. 고구마12 2016.01.19 2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믈없으면 살수있어요~? 없죠? 당연하죠 어머니 없으면 살수있어요~없죠? 당연합니다~^^